배우 손태영이 의도치않은 특혜 의혹에 휩싸였습니다.

손태영은 지난 1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멜론뮤직어워드(MMA)"에 시상자로 나섰습니다.

손태영은 이날 올해의 베스트송 시상했고 이 과정에서 손태영의 아들과 조카가

시상식 가수석에 앉아서 시상식을 지켜봤다며 특혜 논란이 일게 되었습니다.




논란이 커지자 손태영 측은 특혜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손태영 측 관계자는 '늦은 시간에 진행되는 시상식이라 손태영이 아이를 데리고 시상식장에

오게 됐다. 다른 시상자들에게 불편을 줄까봐 대기실도 시상자 대기실이 아닌 일반 대기실의

썼다. 손태영이 시상하러 이동한 사이, 아들이 손태영이 시상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해 

주최 측에 조심스럽게 문의 드렸다' 고 설명했습니다.










관계자는 '자리를 안내받은 곳이 그 곳이었다. 

가수석인지 전혀 인지하지 못한 채 자리를 안내 받았다' 며

'아이들은 손태영이 시상을 마치자마자 바로 자리를 비웠다'고 밝혔습니다.

일부에서는 가수석에서 공연을 보는 일이 특혜라는 논란이 불거졌지만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가수석에 앉은적은 없었다는 해명입니다.

온라인상의 관람 영상도 손태영의 시상 직전 무대에 오른 가수를 보고 있던 모습.

손태영이 시상하는 잠간의 시간만이 담긴 사진과 동영상이 온라인에 확산되며

많은 이들의 오해를 불러일으키는 결과를 냈습니다.








결국 오해에서 시작된 특혜 의혹이 논란으로 번진 것입니다.

늦은 시각에 진행된 시상식에서 아들과 참석한 손태영이었고

주최측의 안내를 받아 잠시 가수 석에 앉게 되었던 사연이었습니다.

손태영으로서는 뜻밖의 논란에 당황스러울 수 밖에 없는 상황.


손태영 측은특혜나 이런것이 있었던 것은 전혀 아니라고 강조하면서

이번 일로 마음을 다친 이들에 대한 사과의 뜻을 전했습니다.



2018/12/03 - [지극히 주관적인 관점/핫이슈] - 궁민남편 권오중아들 희귀병투병고백

2018/11/30 - [지극히 주관적인 관점/핫이슈] - 비부모빚투사건 비어머니사망원인

2018/11/30 - [생활정보] - 게임전용 프리미엄폰 레이저폰2





+ Recent posts